열심히 또 그리고 잘,
생각해보고 또 생각해보면,
내가 어떤 사람을 만나야 행복한지,
어떤 일을 해야 행복한지,
점점 알아가고 있는 것 같은 기분이 들어 요즘 행복하다.

일생에서 저 두 가지가 엄청 중요한데,
일단 저 중 한 가지는 윤곽이 드러나는 것 같아서 뭔가 (이런 생각이 드는 것에 대해)뿌듯하면서 벅차면서 마음이 꽉 차오른다.
나머지 한 가지도 잘 찾아보아야지. 사실 나머지 한 가지는 조금 더 헤매고 돌아가도 괜찮지 않을까 싶은데..


너도 나랑 같은 생각이었으면 좋겠다.
진심으로.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  (0) 2016.12.23
문득  (0) 2016.12.13
생각해보고 또 생각해보면  (0) 2016.12.09
뭐야  (0) 2016.11.27
빛 좋은 개살구  (0) 2016.11.08
잊지 못할 것 같은 기간  (0) 2016.11.05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