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랬던 EMS가...








너덜너덜해졌지만,





그래도 제대로 잘 도착했으니 천만다행이다!
도착했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
내가 택배받은 것마냥 엄청 신나고 기뻤다!!!!
(ㅋㅋㅋㅋㅋ)
9일만에 도착했는데, 입이 근질거려 죽을뻔했다!!!!
하하호호하하호호하하호호.
으히 사실 달력은 저 EMS안에 들은 것 말고도 두 개가 더 있지롱.

하나는 내꺼고, 하나는 임자가 또 따로 있지롱.
(ㅋㅋㅋㅋㅋ)



낄낄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갈피  (0) 2017.01.29
알다가도 모를일  (0) 2017.01.12
내가 다 기쁜 소식  (0) 2017.01.04
2017년 1월 1일의 모습  (0) 2017.01.04
내사랑들❤️  (0) 2016.12.16
10월의 어느 월요일  (0) 2016.10.19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