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봄

그시간 2014.04.28 11:10







작년 봄에 찍은 사진들을 보면 머리가 정말정말 많이많이 짧았다.

그에 비해 이번 봄엔 머리가 참 길다.

이왕 길었으니 조금만 더 길러볼까? 크크.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버이날 전야제  (0) 2014.05.09
내 사랑 춘천'3'  (0) 2014.05.09
다시 봄  (0) 2014.04.28
-  (0) 2014.04.09
드디어 찾았다  (0) 2014.04.04
3월의 어느 날들  (0) 2014.03.30

설정

트랙백

댓글

3월의 어느 날들

그시간 2014.03.30 20:20




오늘 인스타에 꽃 사진이 무지 많이 올라왔다.

어제 비가 오고 나서, 다시 날씨가 따뜻해져서 꽃이 전부 만개했나보다!

헤헤 난 오늘 찍은건 아니고, 저번주에 찍은 목련.

새하얗고 우아해서 뭔가 신부같았다.









히히 엊그제 친구들이랑 (양송이라고도 부른다-세명의 성을 따서..) 오랜만에 찜질방을 갔다!

이 찜질방 의외로 자주온다. 작년에 한두번 오고 말줄 알았는데, 이번에도 온 것 보니 생각날때 종종 올 것 같아서

마일리지 카드도 만들었다. 예감도 몰래 사들고 들어가서, 친구들 컵라면 먹을때 나는 옆에서 예감 아작아작 씹었당.

난 컵라면만 먹으면 소화가 잘 안된다 ㅠ.ㅠ 그래서 패스! 이 날 고스톱도 치려고 가져갔는데, 수다+수다+수다여서 

고스톱은 다음 기회에.. ㅋㅋ 예전에는 아람이네서 고스톱 밤새 치고 날이 밝아 배고파서 편의점에 뭐 사러 가고 

그랬었는데. ㅋㅋㅋ 기억이 새록새록 나는구나. 저 계란도 하나씩 내가 까줬당. 난 계란(메추리알도)까기 신동이다

까는거 엄청 좋아한다. 히히 언제나 만나도 좋고 즐거운 아이들:) 


, 이날 마녀사냥도 찍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승현: 이게 그린라이트 인가요?

아람,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느 날 우리가족의 카톡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빠는 무반응.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  (0) 2014.04.09
드디어 찾았다  (0) 2014.04.04
3월의 어느 날들  (0) 2014.03.30
3월의 바다  (0) 2014.03.07
튤립  (0) 2014.03.01
나름, 그래도.  (0) 2014.02.13

설정

트랙백

댓글





광교산 정상 정복.
오랜만에 땀다운 땀을 흘려서 기분이 굉장히 좋았다!
봄이 좋은 수백가지 이유 중 하나.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쁘다.  (0) 2012.04.19
맑은 하늘  (0) 2012.03.16
시원했던 광교산  (0) 2012.03.05
생활의 자세.  (0) 2012.02.26
'누군가'를 기다리는 일은  (0) 2012.02.09
심명보 전.  (0) 2011.12.25

설정

트랙백

댓글



이제 봄이 성큼성큼 다가오고 있는.

사실 나는 지금이 더 춥다. 물론 한겨울 영하 10도 날씨는 당연히 추운건데,
지금같은 봄이 오는 계절에 산들산들 바람이 날 더욱 움추리게 만드는 것 같다.
이런 '가는 추위'가 더 춥다. 
그래서 더 따뜻하게 입고 다니는 듯. 푸히히.

봄이 시작되는 것을 맞이해서 내 핑크 가디건을 꺼내입었다. 
봄 옷 색들은 너무 이쁘다 ♡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담요 안에 숨어있는 토끼  (0) 2011.02.23
Before Sunrise and Before Sunset  (0) 2011.02.23
봄과 분홍가디건 :)  (0) 2011.02.21
청량산으로.  (0) 2011.02.20
청량산으로.  (0) 2011.02.20
드디어 연필을 깎았다.  (0) 2011.02.20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