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내려온 집 :)
 

난 집밥이 많이 많이 먹고 싶었으나,
집에서 날 반겨주는 건 삶은 감자 세개삶은 계란 세개.
푸하하.
요즘 독고진이 감자를 키워서 그런지 감자가 처량하게 보인다.
무지무지하게 커서 먹음직스럽다.
배가 고파서 감자를 다 먹으려 했으나 하나먹고 배불러서 죽는줄 알았다-















 


신고

'yumm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계란빵!  (0) 2011.06.10
산호고기전문점-  (0) 2011.06.10
삶은 감자와 삶은 계란.  (0) 2011.06.10
파스쿠치 아이스아메리카노!  (0) 2011.05.30
시원하고 달달한 김가네 김치말이국수!  (0) 2011.05.30
i ♡ chocolate!  (0) 2011.05.26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