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의 반, 타의 반으로 상암엘 갔다.
이 날이 바로 2011년 K리그 마지막 경기라고 한다.
난 서울팬도, 성남팬도 아니었지만 재밌었다.
빅버드도 3년전에 가보고 안가봤던거 같은데.
내년엔 가봐야겠다.
이제 서울도 완전히 자리잡았구나.
잠시 방문했던 저 스카이박스는
일년에 1800만원이라고 한다.
거의 한경기당 10만원꼴이구나. 
접대용으로 많이 쓰인단다.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폰 4S 흰둥이:)  (0) 2011.12.01
가을이  (0) 2011.11.02
2011 K리그 마지막 경기.  (0) 2011.11.02
나는  (0) 2011.10.26
한가위라서.  (0) 2011.09.13
Bread - Aurbey  (0) 2011.09.10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