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랜드 T익스프레스를 타고 나서
답답할 때마다 자꾸 생각난다.
타고싶다.

그래서 나 대신
에버랜드 사파리에서 찍은 랑이라도 태웠다.












신고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핑크둥이  (0) 2011.04.14
밍은 치킨을 좋아해  (0) 2011.04.14
Let's go for a ride Roller coaster!  (2) 2011.04.05
한 순 간  (0) 2011.03.31
짧은 휴식과 감기  (0) 2011.03.18
당연한 이치.  (0) 2011.03.13

설정

트랙백

댓글











에버랜드 사파리!
아직 날씨가 추워서 동물이 많이 없었다. 
개인적으로 기억에 많이 남는건 호랑이의 그 무늬.
정말 고왔다 *_*

사자는 뒷모습밖에 안나왔는데
사자갈기털 정말 뻣뻣해 보였다.
빗으로 빗어주고 싶었다.

그리고 사진에는 없지만 반달가슴곰은 정말 작았다.
다 큰게 쪼끄만 아기곰같았다.

사진에 보이는것처럼 서서 걷는 곰도 있었다.
푸하하하하-
말을 정말 잘 듣는다.

개인적으로 난 북극곰이 제일 좋다-!




 



신고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춘천가는 길  (0) 2011.03.19
소나무숲 펜션  (0) 2011.03.17
에버랜드 사파리  (0) 2011.03.17
꿈과 환상의 나라 에버랜드!  (0) 2011.03.16
얄약.  (0) 2011.03.07
빗방울  (0) 2011.02.27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