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야!

그날의 요리 2018.12.31 14:51


냉장고에 소세지가 몇 주째 있길래 얼릉 먹어버리려고! 쏘야를 하기로 마음을 먹었당.
(+ 야채 짜투리들도 다 먹자!)



이것저것 준비물 꺼내놓고!





야채랑 햄을 썰었다.
소세지는 비엔나가 아니라서 너무 커서 4등분 했다.
사실 4등분하고 칼집도 냈는데 티가 안나넹

애호박이랑 양파, 당근도 다 썰었다!




식용유 붓고, 다진마늘 넣고, 양파도 넣고 볶았당.





그리고 애호박이랑 당근도 넣으니, 예전에 오일파스타할때 향이 났당.
파스타 그립넹 여름에 해먹어야지!





야채를 어느정도 다 볶고 쏘세지 투하!





케챱이랑 물엿이랑 고추장, 간장 넣고 또 열심히 휘적휘적!





히히히히히 완성이당.
근데 케챱이랑 물엿 좀 많이 넣었더니 맛이 달았다.
다음에는 적당히 넣어서 새콤하게 하던지 해야지.
그래도 다른 반찬들이 짠게 많아서 맛있었다!

아, 그리고 다음에는 야채를 더더더더더 많이 넣어야겠당.
야채 너무 맛있다 !




'그날의 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여운 똥그리 주먹밥  (0) 2019.02.24
2019 떡국!  (0) 2019.01.03
쏘야!  (0) 2018.12.31
애호박 부침개!  (0) 2018.12.23
돼지고기 김치볶음!  (0) 2018.12.09
생애처음 된장찌개  (0) 2018.12.02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