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그때 2011. 12. 5. 02:48
갑자기
오랜 기억속 한 조각이 내 머리속으로 떨어졌다.
그때 그 누군가의 눈빛이 기억났다.
그렇게 바라볼 순간도 아니였고, 그럴 장소도 아니였는데
정말 마음속 진심을 담아서 날 바라봐주던 그 눈빛이 기억났다.
그 눈빛은 말그대로 눈빛이 아니였다.
그건 마음이였다. 그 마음이 눈을 통해 보인 것 뿐이였다. 
사실 담으려고 해서 담은 건 아니였을 것이다. 그냥 투영된 것.
그 눈빛을 내 눈이 마주친 순간, 오래 마주쳐서 바라보고 있을 수가 없었다.
혹시라도 내가 알아 챈 순간 황급히 눈을 돌려버릴까봐.
그냥 그 날이 기억났다.
그게 전부다.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회복중  (2) 2011.12.14
역시  (0) 2011.12.07
갑자기  (0) 2011.12.05
오늘  (0) 2011.12.02
Pab=Dba  (0) 2011.12.01
A gap!  (0) 2011.11.28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