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하기 전 또는 사랑하기 전,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기 위해선 현란한 말솜씨와 스킨십의 기술은 필요없다.
정말로 필요한 건 자기자신을 속이지 않는 마음과 상대방에 대한 진심어린 마음이다.

하지만 그걸 모르고 그때그때 매 순간마다, 그 순간을 넘기려고
임기응변으로 대처하는 사람들이 많다.
물론 임기응변이 나쁘다 말하는 것이 아니다.
그 전에 진정 자신의 마음을 먼저 자신이 알고 확신하는 것이 중요하다.
자신의 마음을 다잡고 행동하면 저절로 상대방에게 진심이 전해질 것이다.
자신의 마음을 알지 못하면 서로에게 혼란과 불안감만 가중된다.
그렇게 되면 결국 서로 신뢰하지 못하고,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지 못한 채 관계가 멀어지게 될 것이다.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실  (0) 2012.02.22
의미  (0) 2012.02.17
사랑에 대한 짧은 단상1  (0) 2012.02.03
주인공  (0) 2012.02.03
fact,  (0) 2012.01.21
시행착오  (0) 2012.01.20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