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벼운말

그때 2015. 8. 14. 02:04

보고싶다는 말이 어쩌면 가볍지만,
나는 그 가벼운 말 조차 들을 수 없었다.
그리고 누군가는 나에게 언제보냐고 물었다.
보고싶다는 말이 어쩌면 가볍지만,
나는 그 가벼운 말 조차 들을 수 없다.
누군가가 내게 보고싶다고 하면,
의심부터하기 마련이고,
전혀 의심따위는 하지 않아도 되는 누군가는
내게 보고싶다는 말을 하지 않는다.
보고싶다는 말이 어쩌면 가볍지만,
나는 그 가벼운 말 조차 들을 수 없다.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장의 차이  (0) 2015.09.13
  (0) 2015.08.19
가벼운말  (0) 2015.08.14
대안  (0) 2015.08.07
음악  (0) 2015.08.05
치열함  (0) 2015.08.03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