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그시간 2022. 1. 7. 01:10

새해라는 외침이 여기저기서 들린 지 어느새 일주일이 지났다. 한국에서 부모님과 새로운 해의 첫 일출을 집에서 맞이해 행복해 하던 것도 잠시, 여러 일들이 몰려 머릿 속이 복잡해졌다. 그래도 하나하나 놓치지 말자.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한 시간  (0) 2022.01.28
2022  (0) 2022.01.16
새해  (0) 2022.01.07
  (0) 2021.12.28
오랜만에  (0) 2021.12.22
겨울같아  (0) 2021.12.10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