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성별도 다르고, 생김새도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매주 일요일에 연재됩니다-

 

 

 

도란도란 프로젝트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doranproject/

도란도란 프로젝트 브런치 https://brunch.co.kr/@doranproject/

도란도란 프로젝트 텀블러 https://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트위터 https://twitter.com/doranproject

도란도란 프로젝트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doranproject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03.묵인하다  (0) 2021.09.26
402.물욕  (0) 2021.09.19
도란도란 프로젝트의 새로운 프로필 사진 :)  (0) 2021.09.12
401.요즘 어때?  (0) 2021.09.12
400.샤워기  (0) 2021.09.05
399.합격  (0) 2021.08.29

설정

트랙백

댓글

*요즘 어때?

1.
남은 2021년의 3개월은 꽤 정신없이 보낼 것 같다. 8일 후면 2차 백신을 맞고 난 후 14일이 지나면 카페, 레스토랑 DINE IN, 테니스까지 원하는 것들을 할 수 있게 된다. 우습지만 지난번에 실패했던 유부초밥 만들어서 매트만 사두고 락다운때문에 가지 못했던 피크닉도 갈 거고, 수풀이 우거지고 자연 그대로라고 생각되어 그동안 엄두도 못 냈던 등산도 최근 우연히 괜찮은 코스를 발견했기 때문에 꼭 가볼 것이다! 등산 가려고 백팩 사두길 참 잘했지. 게다가 크리스마스엔 내가 정말 좋아하는 리조트를 갈 수 있게 되어서 다이어리에 써두고 손꼽아 기다리는 것도 나름 설렐 것 같다. 그리고 11월이면 더 좋고 넓은 집으로 이사도 가야하고, 이사가서 처음 해먹을 음식까지도 미리 생각해뒀다. 이제 계획한 것들을 하나씩 하기만 하면 돼! JUST DO IT!

2.
오랜만에 연락 온 친구가 내게 대뜸 '오늘 기분이 어때?'라고 물었다. 눈치 빠른 나는 그 친구가 내 기분을 물어봤을 때 이미 그 친구가 바로 어떤 이야기를 꺼낼지 96% 이상 눈치채고 있었다. 그럴 줄 알았어. 그 소식을 듣자마자 나는 구글 드라이브에 있는 하나의 스프레드시트를 그대로 지워버렸다. 미처 닦지 않은 얼룩처럼 남아있던 스프레드시트였는데, 말끔히 지워버렸다. 가지고 있어봤자 무슨 소용이람. 예전부터 어느 정도 이런 날이 올 것이라고 생각하곤 있었는데, 막상 그날이 닥쳐오니 놀랍게도 내 기분은 전혀 나빠지지 않았고, 오히려 후련함이 밀려왔다. 마음의 짐같지도 않았던 짐을 혼자 짊어지고 있었던 것이지. 아무도 모르게. 그래, 그 정도면 됐고, 이 정도면 됐다.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02.물욕  (0) 2021.09.19
도란도란 프로젝트의 새로운 프로필 사진 :)  (0) 2021.09.12
401.요즘 어때?  (0) 2021.09.12
400.샤워기  (0) 2021.09.05
399.합격  (0) 2021.08.29
398.목표  (0) 2021.08.22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