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회

1.
우연히 재회하게 된다면 어떨까, 하는 상상을 가끔했다. 
분명 정수리까지 소름이 돋고, 머리카락이 곤두서는 느낌을 받겠지.
그래도 마치 변태처럼 그런 상상을 하는 이유는 뭘까.
무엇을 바랐던 걸까.

2.
결코 일어날 수 없는 일을 바랐던 것인지도 모르겠다.

3.
어떤 재회는 생각할수록 재밌고 설렌다.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19.재회  (0) 2022.01.16
418.Hee  (0) 2022.01.09
417.사과  (0) 2022.01.02
416.급물살  (0) 2021.12.26
415.스콘  (0) 2021.12.19
414.호떡  (0) 2021.12.12

설정

트랙백

댓글

*Hee

아직 칠흑같이 캄캄해서 불 켜질 곳이 많고
세상 천지에 미지의 세계가 많다고 믿고 있는,
여전히 수많은 것들이 부족하고 또 부족하지만
나름대로 데굴데굴 굴러가고 있는,
작은 것이라도 꼭 발견하려고 하는,
그러려고 노력하고 있는,
그런,

작은 존재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19.재회  (0) 2022.01.16
418.Hee  (0) 2022.01.09
417.사과  (0) 2022.01.02
416.급물살  (0) 2021.12.26
415.스콘  (0) 2021.12.19
414.호떡  (0) 2021.12.12

설정

트랙백

댓글

*사과

지금껏 몇 번이고 재차 사과하고 싶은 일들이 있다. 그 당시 지금처럼 추운 겨울엔 안면몰수해야만 했었는데, 그게 바른 선택인지는 아직도 의문이지만 수백 번 생각해도 귀결되는 결과는 지금이 최선이기에. 하지만 미안한 마음은 여전해서 사과하고 싶었고, 사과도 했고, 지금도 또 사과하고 싶다. 솔직히 말하면 내 마음 한 켠 그저 편하려고 자꾸 사과하고 싶어 하는지도 모르겠다.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19.재회  (0) 2022.01.16
418.Hee  (0) 2022.01.09
417.사과  (0) 2022.01.02
416.급물살  (0) 2021.12.26
415.스콘  (0) 2021.12.19
414.호떡  (0) 2021.12.12

설정

트랙백

댓글

*급물살

어떤 시간엔 원래 녹음이 가득한 산 위 리조트에 있어야 하는데,
어쩌다 보니 나는 한 번도 가보지 못했던(근데 가보고 싶었던) 말레이시아의 명문 대학교 안에 깊숙하게 들어와 있었고,
어떤 시간엔 원래 가장 좋아하는 종이의 집 새로운 시즌을 보면서 마음이 두근두근하고 있어야 하는데,
어쩌다 보니 나는 폭신한 침대에 머리를 대고 눈을 감기가 무섭게 잠이 들었다.
어떤 시간엔 원래 파란 하늘 아래에서 예전 호치민에서 입던 호피무늬 수영복을 입고 콘도 수영장을 접수했어야 하는데,
어쩌다 보니 나는 생전 모르는 사람들과 처음 만나서 인사를 하고, 내 소개를 하고, 비즈니스 미소를 짓고 있었다.
어떤 시간엔 원래 가장 좋아하는 카페에 가서 딸기케익과 그린티라떼를 마시고 있어야 하는데,
어쩌다 보니 나는 원두의 출처도 궁금하지 않고, 맛도 기대되지 않는 카페에서 별다른 선택지 없이 아이스 라떼를 주문한 후 최선의 옵션이라고 생각했다.
어쩌다 보니 나는 신나게 테니스를 치고 있었어야 할 시간에 듣도보도 못한 용어들을 열심히 머릿속에 넣고 있었고,
어쩌다 보니 나는 원래 예정되었던 출근 날짜에 부랴부랴 매우 추운 한국을 가게 될 운명이 닥쳤다.
이렇게 상황은 급물살을 타게 되었는데, 여전히 마음속엔 풀리지 않는 몇 가지의 물음표가 남아있다.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18.Hee  (0) 2022.01.09
417.사과  (0) 2022.01.02
416.급물살  (0) 2021.12.26
415.스콘  (0) 2021.12.19
414.호떡  (0) 2021.12.12
413.달력  (0) 2021.12.05

설정

트랙백

댓글

*스콘

'한국 KFC스콘은 좋아하는데, 여기 KFC는 스콘이 아니라 빵을 주더라!'
'텍사스치킨 스콘도 맛있어! 겉에 달달해!'
'난 그 겉 달달한 거에다가 쨈이나 버터나 더 추가해서 먹는걸 좋아해!'

스콘에 대한 여러 이야기들이 오고가고 있지만,
스콘(의 퍽퍽한 식감)을 좋아하지 않는 나는 그저 웃으며 맥주나 들이키고 있었다.

'넌 어때?'
'난 스콘 별로 안좋아해'
'아..'

역시나 대화는 내 앞에서 뚝 끊겼다.

'스콘보다 맛있는 빵들이 얼마나 많은데!!!' 라고 속으로 괜히 외쳐보았다.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17.사과  (0) 2022.01.02
416.급물살  (0) 2021.12.26
415.스콘  (0) 2021.12.19
414.호떡  (0) 2021.12.12
413.달력  (0) 2021.12.05
412.작심삼일  (0) 2021.11.28

설정

트랙백

댓글

*호떡

1.
꽤 오래전 겨울, 추운 남포동 골목에서 굳이 줄을 서서 호떡을 사 먹었던 적이 있었다. 당시 예능에서 부산 씨앗호떡 먹방이 큰 인기를 얻었고, 덕분에 원래도 유명했던 씨앗호떡이 더욱 유명해져서 추운 겨울에도 온갖 씨앗호떡 부스 앞엔 사람들이 끊이지 않았다. 아마 그때가 내겐 두 번째 부산 방문이었는데, 부산엔 연고지가 전혀 없었던 나는 그 뒤로 부산에 생각지도 못했던 각기 다른 사람들과 여러 번 더 방문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 

2.
겨울에 길을 걷다 보면 조그만 부스 안에서 붕어빵보다 호떡을 마주칠 때가 더 설렜다. 동그랗고 보기만 해도 말랑한 반죽을 반들반들 기름판에 철퍼덕 놓은 뒤 호떡 모양을 만드는 도구로 꾹 눌러 납작하게 만드는 장면을 보면서 군침을 다시는 그 시간. 갓 나온 호떡을 종이로 집어서 한 입 베어 물 때가 정말 행복하다. 앗, 그 대신 호떡 안에서 흘러나오는 아주 뜨거운 꿀은 입 주변이고, 손이고 모두 조심해야 할 것! 

3.
난 겨울에 호떡이 제일 기다려지는데, 내 친구는 타코야끼를 사먹는다며 주머니에 천원 몇 장을 꼭 준비한다고 했다. 예전 같은 동네에 살 땐 타코야끼 맛집이라고 소문난 길거리 점포가 있었는데, 이사 후 새 동네에선 타코야끼를 볼 수 없다고 한다. 우리는 모두 그 동네에 없지만 타코야끼 점포는 그 큰 사거리에서 여전히 동네명물로 불리며 남아있겠지.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416.급물살  (0) 2021.12.26
415.스콘  (0) 2021.12.19
414.호떡  (0) 2021.12.12
413.달력  (0) 2021.12.05
412.작심삼일  (0) 2021.11.28
411.스케일링  (0) 2021.11.21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