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지.

그때 2012.12.31 03:17

우리나라에는

거지가 있다.

밥 사먹으려고 돈을 달라는 거지.

담배 사려고 돈을 구걸하는 거지.

술 사먹을 돈이 필요한 거지.


러시아에도

거지가 있다.

공연을 보려고 티켓을 구걸하는 거지.

공연이 보고 싶어서 티켓을 살 돈이 없어서 돈을 달라는 거지.

공연만은 꼭 보고싶다고 티켓을 사달라는 거지.


세상에. 티켓을 사달라는 거지라니.

러시아의 공산주의가 먼 훗날 거지에게 티켓을 구걸하게 했다.


올 한해 인상적인 한마디 베스트 원이다.



아참, 러시아의 발레는 정말 그렇게 퇴폐적이고 관능적이고 섹시할 수가 없다고 한다.

점점 비행기를 타고 싶은 욕심이 커진다.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엇이든지  (0) 2013.01.02
답답  (0) 2013.01.01
거지.  (0) 2012.12.31
Sip stick  (1) 2012.12.27
할아버지.  (0) 2012.12.20
  (0) 2012.12.13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