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정

그시간 2012.12.23 01:58



안녕!근데 나 교정기는 언제빼니?

1년 8개월정도 들어섰다.

이제 발치한 곳의 공간만 붙으면 된다.

세군데가 붙었고, 한군데만 더 붙으면 끝이라고는 하는데

의사선생님 말로는 6개월정도는 더 있어야 한다고...

그래도 일단 내년에는 끝나는 거니까!


역시 머리는 단발에서 벗어날 수가 없다..

일주일 전까지만 해도 어떻게든 길러보려고 마음을 이번엔 정말 단단히 먹었었는데!

결국... ^_^

내년 초쯤 염색이나 해야겠다. 

예전에 검정색으로 염색을 찐-하게 한적이 있어서,

그 뒤에 갈색으로 했는데 머리에 얼룩졌다.......

그래서 지금 열심히 새 머리가 자라길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검정색으로의 염색은 함부로 하면 안되겠다는 교훈을 얻으며.


오늘 조금 늦잠을 잤더니 잠이 오지 않는다!

할일들을 뒤로 잠시 미루고, 맥북에 스피커 큰걸 연결했다.

그리고 어반자카파 노래를 듣고 있다.

근데 스피커가 생각보다 소리가 좋지 않구나 ㅠ_ㅠ

거실에 있는 커!다란 스피커에 연결하고 싶은데

동생이 거실에서 자고 있다 zzzZ


조금 전에 귤을 먹었다. 외할머니가 집에 귤을 사오셨는데

뀰이다. 맛있어. 달아!

낮에 먹은 피자가 아직까지 배부르게 하는거 같다.

배불. 저녁밥 생각도 없을 정도로.


오늘 하루종일 여유로웠다. 정말 오랜만에 느낀 여유로움.

피아노도 쳤고, 기타도 쳤다. 둘다 오랜만에 쳐서 손이 약간 굳었다.

종종 쳐줘야 겠다.





'그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photo  (0) 2013.01.20
favorite  (0) 2013.01.06
교정  (0) 2012.12.23
투표완료!  (0) 2012.12.19
연희표 크리스마스 카드-v  (0) 2012.12.18
크리스마스커밍순!  (0) 2012.12.13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