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의미


나는 너의 의미를 정의할 수 없다.

너도 나의 의미를 정의할 수 없다.

그저 나는 너를 느낄 뿐이고, 너도 나를 느낄 뿐이다. 

그저 나는 너의 존재를 느낄 뿐이고, 너도 나의 존재를 느낄 뿐이다.

너의 존재에 대해 내가 느끼는 느낌을 인지할 뿐이고, 나의 존재에 대해 네가 느끼는 느낌을 인지할 뿐이다.

나를, 또는 너를 알고 싶어 이런저런 질문도 해보고,

나를, 또는 너를 알고 싶어 너의 얼굴을 뚫어지게 쳐다보고,

나를, 또는 너를 알고 싶어 너의 이야기를 조금이라도 놓칠새라 완전히 집중하고,

나를, 또는 너를 알고 싶어 너에게 시덥지 않은 고백도 해보지만,

네가 누군지 나는 도무지 알 수 없고, 내가 누군지 너는 도무지 알 수 없다.

너와 나는, 나와 너는 그저 같이 있는 순간들을 추억할 뿐이고,

너와 나는, 나와 너는 그저 함께 하는 대화들을 기억할 뿐이고,

너와 나는, 나와 너는 그저 서로의 머릿 속에 그려진 상을 생각할 뿐이고,

너와 나는, 나와 너는 그저 서로의 마음 속에 남은 너의 존재, 또는 나의 존재에 대한 느낌을 간직할 뿐이다.

나는 너를 아무리 정의하려고 노력해보지만 결국 수포로 돌아간다.

너는 나를 아무리 정의하려고 노력해보지만 결국 수포로 돌아간다.

그래서 너와 나는, 나와 너는 서로가 같은 공간에 존재하고 있는 자체를 사랑하기로 했다.

그래서 너와 나는, 나와 너는 서로가 같은 시간에 존재하고 있는 자체를 사랑하기로 했다.

그래서 너와 나는, 나와 너는 서로가 같은 순간에 존재하고 있는 자체를 사랑하기로 했다.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http://doranproject.tumblr.com/



신고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86.산책  (0) 2015.08.29
85.낚시  (0) 2015.08.23
84.너의 의미  (0) 2015.08.15
83.복숭아  (0) 2015.08.04
82.장마  (0) 2015.07.27
81.방황  (0) 2015.07.24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