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의아니게

그때 2011.05.26 14:11
금식을 하게되었다.
킁.
엊그제 아래니쪽에도 교정장치를 좌르륵 붙인 후
마시는 거 빼고 아무것도 못먹었다.
이에 뭐만 닿으면 너무 아프다.
심지어 이를 앙 다물고 있을 때 윗니가 아랫쪽 어금니에 닿는거 조차 아프다.
그래서 난 애매하다.
어제도 두유랑 흰우유에 제티먹고 버텼다.
오늘은 괜찮을꺼야, 하면서 잤는데
자고 일어났더니 똑같이 아팠다.
언제 가라앉지?
처음에 위에 교정장치 붙였을 땐 이틀 지나니깐 괜찮던데..
아랫니들은 매우 예민한가보다.
흥.
죽도 못먹다니.
엊그제 사다 둔 죽들은 다 쉬게생겼다.
헝헝헝.
오늘 스프를 먹을까 하는데..
스프는 내 동생이 잘만드는데..
나 아플때도 스프 해줬던거 같은데.....
오늘따라 진희가 보고싶다.
예상컨데 이따 나는 그냥 우유로 또 떼울 듯 싶다.


아 맞다!
가나 초콜릿도 먹을 수 있다.
초콜릿이나 사먹으러 가야겠다-
초콜릿때문에 살은 안빠지겠다.
ㅋㅋㅋ













 
신고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피커  (2) 2011.06.07
그때의  (0) 2011.06.07
본의아니게  (2) 2011.05.26
나의 첫번째 수제스티커-!  (2) 2011.05.23
fighting!!!!  (0) 2011.05.21
집에서 따로 나와 산지도,  (0) 2011.05.21

설정

트랙백

댓글

fighting!!!!

그때 2011.05.21 15:40









동지들이 생겼다.










 
신고

'그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본의아니게  (2) 2011.05.26
나의 첫번째 수제스티커-!  (2) 2011.05.23
fighting!!!!  (0) 2011.05.21
집에서 따로 나와 산지도,  (0) 2011.05.21
컴퓨터 배경화면 :)  (0) 2011.05.18
목표.  (0) 2011.05.17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