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

1.
어느날 여자친구가 남자친구와 술을 마시고 있었다.
술은 적당히 마실 만큼 마셨고, 자리를 옮겨 술을 더 마시기 싫었던 여자친구는
남자친구를 블랙잭 할 수 있는 펍에 데려갔다.
평소에 심리전에 강한 편이였던 그 남자친구는 딜러와 심리전에 재미붙이며
블랙잭에 눈을 떴고, 매번 따고 잃기를 반복하면서 점점 빠져들었다.
시간이 지나고 여자친구와 남자친구는 인연이 다해 헤어졌고,
헤어졌지만 잠시동안 서로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친구로 지냈던 남자친구와 여자친구는
각자 친구와 그 펍에 갔다가 마주친 적이 몇 번 있었고, 같은 테이블에서 게임을 하고 술을 마셨다.
이후 여자친구와 남자친구는 더이상 친구로 지내지 않을 정도로 등을 돌렸고,
남자친구는 헤어진 여자친구가 소개해준 그 블랙잭 펍을 평일에도 퇴근 후 자주 가곤 했다.
하루는 남자친구가 회사에 입고 오지도 않던 정장을 입고 왔고,
남자친구의 회사 동료는 오늘 무슨 날이냐며, 갑자기 왜 멋있게 입고 출근했냐고 물어봤다.
남자친구는 오늘 자기가 자주 가던 블랙잭 펍에서 블랙잭 대회가 열리는데 거기에 참여한다고 말했다.
자기 자신한테 꽤 중요한 대회라고 하면서.
그 남자친구는 아주 가끔 헤어진 여자친구의 생각에 잠기긴 하지만 
곧 딜러에게 패를 더 받아야 할지 말아야 할지 정해야 하기 때문에 현실로 돌아오고 만다.

2.
가끔은 무엇을 먹을지 고민될 때
종이를 작게 오린 후 몇 장 그 곳에 깨알같이 메뉴들을 각각 적어서
보이지 않게 두 번 접은 후 바닥에 던지든, 통에 넣든 잘 섞이게 한 후
하나를 뽑아보자.
근데 그걸 나랑 하면 어차피 뽑은 메뉴는 결국 먹지 않는다는 게 함정.

3.
망설이고 고민될 땐 그냥 하고 말지 뭐.
똥인지 된장인지 꼭 찍어 먹어봐야 아는 나처럼.

4.
도박을 하고도 운명인 줄 착각하는 사람처럼.

-Hee

---------------------------------------------------------------------------------------

도란도란 프로젝트

나이도 다르고, 관심사도 다르고, 서로 하는 일도 다르고, 성격도 다르고, 생김새가 다른 네 사람이 모여

같은 주제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brunch.co.kr/@doranproject

http://doranproject.tumblr.com

'도란도란 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335.계획  (0) 2020.06.07
334.시간  (0) 2020.05.31
333.도박  (0) 2020.05.24
332.마늘빵  (0) 2020.05.17
331.걱정  (0) 2020.05.10
330.소주  (0) 2020.05.03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