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리지 않는 물건
쓰이지 않는 능력
사르지 않는 젊음
행하지 않는 지식
내주지 않는 사랑
빛나지 않는 영혼
보이지 않는 희망

-박노해




오지 않는 편지와 답장들
영원히 모를 마음들도 추가지

'그날의 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때는 그때의 아름다움을 모른다  (0) 2019.06.26
저녁강  (0) 2018.09.06
세상살이  (0) 2018.04.12
우리는 우리였음 좋겠다.  (0) 2017.10.31
들음  (0) 2017.08.28

설정

트랙백

댓글